페퍼저축은행, 코로나19 페퍼희망장학금 1억 4천만 원 전달

URL복사

페퍼저축은행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경제적 어려움에 놓인 대학생을 위한 총 1억4000여만 규모의  '코로나19 페퍼희망장학금’'대상자를 최종 선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장학금은 코로나19로 인해 신학기 등록금 납부에 어려움을 겪는 경기 및 인천 소재 대학교의 학생을 지원하기 위해 준비된 장학 사업이다. 총 42명이 수혜대상으로 선정됐다.

 

페퍼저축은행은 지난 1월 한달 간 경기·인천 소재 대학에 재학 중인 학생을 대상으로 서류 심사 및 비대면 면접을 통해 소득서류, 학업성적, 면접평가 결과를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장학금은 애초 20명에게 1억 원을 지원하는 것으로 계획됐으나 페퍼저축은행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학업을 이어가는 학생의 열정과 의지에 공감해 1차 서류 합격자 중 최종 장학생으로 선정되지 않은 22명에게도 약 4000여만 원의 특별장학금을 추가로 지급하기로 했다. 장학금은 3월 중 지급될 예정이다.

 

장매튜 페퍼저축은행 대표는 "이번 장학금은 코로나19로 인해 등록금 납부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기획됐다"며 "어려운 시기에도 자신의 꿈과 목표를 잃지 않는 학생들의 모습에 힘입어 페퍼저축은행 또한 지역사회가 겪는 어려움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