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2000명 규모 '아담대' 2차 시작…1차 예약자 평균금리 2% 초반

URL복사

케이뱅크는 오는 13일까지 아파트담보대출(아담대) 2차 예약 접수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2차는 1차 얼리버드 이벤트보다 두 배 많은 2000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고객에게는 14일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와 앱 푸시를 통해 당첨 내용을 알리고, 이후 개별적으로 아담대 신청 링크를 발송한다.

 

1차 얼리버드 이벤트 당시 일주일 만에 약 2만6000명 신청자가 몰린 바 있다.

 

얼리버드 당첨자 중 약 40%가 7일 현재 아담대를 받았거나 대출 절차를 밟고 있다. 대출 정보 및 본인의 소득정보 등을 입력해 금리가 확정된 고객의 평균 금리는 연 2.20% 수준으로 나타났다. 대출 실행 고객 중 최저 금리는 연 1.63%였으며, 대다수를 차지하는 대환 대출 평균 실행 금액은 약 1억6000만원으로 집계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