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캘린더] 이번주 분양시장, 전국 9곳 총 6176가구

 

 

 

 5월 셋째주에는 전국에서 아파트 분양 물량이 쏟아진다. 수도권에서는 고덕국제신도시에 들어서는 '고덕 파라곤 2차'가 청약을 앞두고 있다. 지방에서는 '세종 린스트라우스', '사송 더샵 데시앙' 등이 청약을 진행한다.
 견본주택 개관은 '롯데캐슬 클라시아',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 등 재개발 단지들이 분양을 앞둬 수요자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12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이번주에는 전국 9곳에서 총 6176가구(오피스텔·임대 포함, 도시형생활주택·행복주택 제외)의 1순위 청약접수가 이뤄진다. 당첨자 발표는 10곳, 계약은 11곳에서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전국 7곳에서 개관될 예정이다.
 포스코건설·태영건설 컨소시엄은 오는 15일 경남 양산시 사송신도시 B-3, B-4, C-1 등 3개 블록에 '사송 더샵 데시앙' 1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지하 3층, 지상 최고 25층, 총 17개동으로 전용면적 74~101㎡ 3개 단지 총 1712가구로 조성된다.
 우미건설은 오는 16일 세종시 1-5생활권에서 공급하는 '세종 린스트라우스' 1순위 청약을 받는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42층에 전용면적 84~168㎡ 규모의 아파트 465가구와 연면적 1만3153㎡ 규모의 테라스와 스트리트몰을 갖춘 상업시설 '파크블랑'으로 구성된다.

 롯데건설은 오는 17일 서울 성북구 길음동 508-16번지(길음1재정비촉진구역)에서 '롯데캐슬 클라시아' 견본주택을 개관할 예정이다. 지하 6층~지상 37층, 19개동, 총 2029가구 규모다. 이 가운데 일반분양은 전용면적 95~112㎡, 637가구다.
 대림산업은 같은 날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금광1구역 주택재개발사업으로 공급하는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의 견본주택을 개관할 예정이다. 지상 29층, 39개동, 총 5320가구 규모로 이 중 일반분양 물량은 전용면적 51~84㎡, 2329가구다. 서울지하철 8호선 단대오거리역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다.


[연말정산 똑똑하게]<下 >기부금·의료비 잊지말자
국세청 홈택스를 이용하면 근로소득에 대한 연말정산 예상 결과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다만 이 서비스는 기부금, 교육비 등 직접 영수증을 제출해야 하는 항목은 포함돼 있지 않다. 당연히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도 자동조회가 되지 않는다. 이 때문에 월세, 교복구입, 학원비, 기부금, 의료비 등을 공제받기 위해서는 영수증을 따로 제출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그만큼 세액공제 혜택이 크니 꼼꼼하게 챙길 필요가 있다. 18일 국세청에 따르면 직접 영수증을 챙겨야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는 항목은 크게 ▲월세 ▲암·치매·난치성질환 등 장애인 ▲보청기·휠체어·안경·콘텍트렌즈 등 의료비 ▲교복 구입·학원비 등 교육비 등이다. 우선 월세 세액공제를 받기 위해선 근로자가 직접 이체확인증 또는 송금영수증, 임대차계약서 등의 서류를 챙겨 회사에 제출해야 한다. 월세 항목은 공제액 한도가 750만원까지여서 누락될 경우 '13월의 보너스'가 아닌 '13월의 세금폭탄'이 될 수 있기 때문에 꼭 챙겨야 한다. 특히 올해부터 총급여 5500만원 이하 근로자의 월세액 세액공제율이 10%에서 12%로 인상됐다. 국민주택규모(전용 85㎡ 이하) 주택 외에 주거용 오피스텔·고시원도 공제

[현장르포]문 열면 주목받을 정도…국민은행, 총파업 한산
KB국민은행 노동조합의 총파업에도 일선 지점은 운영에 차질이 없는 모양새다. 고객 불편도 없었고 방문객도 많지 않아 한산했지만 고객들은 파업 이유에 대해 부정적이었다. 8일 오전 국민은행 노조는 성과급 인상과 임금피크제 등을 조건으로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 모여 하루 간 총파업에 돌입했다. 지난 2000년 주택은행 합병 반대 파업 이후 19년 만이다. 국민은행은 이날 전국 영업점 1058개 중 411곳을 거점 점포로 선발, 비상운영 체제에 돌입했다. 영업점은 모두 열었지만 일부 대출 등은 거점 점포에서만 받을 수 있었다. 당초 거점 점포로 고객이 몰려 혼잡해질 것이란 우려와 달리 거점 점포 업무는 순조로웠다. 광화문 지점 관계자는 "파업이 하루일 뿐더러 큰 지점은 대부분 인력을 배치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했다"고 설명했다. 비거점 지점도 운영에 지장이 없는 건 마찬가지다. 창신 지점과 신용두 지점의 경우 8개의 창구 중 2곳이 '부재중'으로 비어 있었지만 업무에는 지장이 없었다. 창신 지점 관계자는 "팀장급 직원을 전진배치했다"며 "비노조원만 업무를 수행하고 있지만 업무에 크게 지장은 없다"고 밝혔다. 창신 지점은 '정상 영업한다'는 내용의 안내문과 함께 일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