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빈 Sh수협은행장 "내년에는 디지털뱅킹 시장에서 존재감 확보하겠다"
나유리 기자
2018년 12월 05일(수) 09:29
Sh수협은행이 출범2주년 기념행사를 가졌다./Sh수협은행

"내년에는 고객기반의 지속확대, 안정적 적정자산의 증대, 자산건전성 유지, 디지털뱅킹 시장에서의 존재감 확보등을 함께 이뤄 나가자"
이동빈 Sh수협은행장은 지난 4일 송파구 수협은행 본사에서 열린 출범 2주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지난 2년간 소기의 성과를 이뤄왔으나 아직 만족하기엔 이르다"며 이 같이 말했다.

Sh수협은행은 지난 2016년 12월 1일, 수협중앙회로부터 분리돼 새롭게 출범했다. 지난해 이 은행장은 취임하면서 리테일금융 및 고객기반 확대를 강조하며 안정적 수익구조로의 체질개선을 적극 추진해왔다. Sh수협은행은 출범 후 2년간 총자산이 8조원 증대해 42조원대로 성장했으며, 고객수도 연간 증대목표인 20만명을 초과 달성해 총고객수가 233만명 수준으로 탄탄한 고객기반을 구축했다. 자산구조 측면에서도 개인과 기업의 비중이 50대 50에 근접해 가고 있으며, 자산건전성 역시 양호한 수준으로 개선돼 올해 목표인 세전순이익 3,000억원 달성이 가시화 되고 있다.
나유리 기자